Click for more products.
검색어 해당 제품이 없습니다.
Click for more products.
검색어 해당 제품이 없습니다.

면역력 장건강에 좋다는 유산균 프로바이오틱스 제품이 도움 될까

Posted on10 Months ago
0

코로나19가 유행하면서 면역력의 중요성이 대두되고 있다. 한마디로 면역력은 ‘인체 방어 시스템’이라고 말할 수 있다. 그렇기 때문에 면역력 증진에 대한 사람들의 관심은 날로 늘어가고 있다.면역력이 높은 사람은 체내 바이러스가 유입되더라도 체내 면역체계에서 제거하거나 발병하더라도 가볍게 앓고 지나갈 확률이 높다.

면역력 향상을 위해 빼놓을 수 없는 것이 '장 건강'이다. 장은 음식물을 흡수하고 배설하는 기능뿐 아니라 체내 면역세포의 70% 이상이 분포돼 신체 면역 기능의 중요한 부분을 담당한다. 면역세포를 활성화하기 위해서는 장내 유익균을 늘려주는 '유산균'을 섭취하는 게 좋다.최근 건강기능식품 시장의 대세는 프로바이오틱스다. 한국건강기능식품협회에 따르면 지난해 프로바이오틱스 시장 규모는 6444억원으로 비타민(6366억원)을 넘어 전체 2위로 올라섰다.

장 건강이 면역력과 연관이 있다?

장에는 인체 면역세포의 70%가 존재하고 있다. 장은 음식물을 소화하는 기관이면서 외부 물질에 대한 최초의 방어를 하는 기관이다. 만약 잘못된 식생활로 장 내 유익균이 줄어든다면, 장 점막 사이의 연결이 느슨해져 유해 물질이 장을 통과하여 몸 곳곳에서 각종 질환을 유발할 수 있다. 그렇기 때문에 유산균으로 대표되는 프로바이오틱스를 섭취하는 것이 장 건강, 더 나아가 면역력에 도움이 된다.

생활 속에서 손쉽게 장 건강을 지키는 방법은 바로 유산균(프로바이오틱스) 제품의 섭취다. 세계보건기구(WHO)의 정의에 따르면 프로바이오틱스란 ‘적절한 양을 섭취했을 때 건강에 이로운 작용을 하는, 엄격히 선별된 살아 있는 균’을 뜻한다. 특히 나이가 들수록 유해균의 비율이 높아진다. 중장년층 이상에겐 지속적인 유산균 섭취가 건강에 도움이 된다.

내 몸에 맞는 프로바이오틱스?

프로바이오틱스가 좋다는 것은 알지만 어떻게 섭취해야 할지는 많은 사람이 모르고 있다. 프로바이오틱스는 다양한 유익균을 통칭이기 때문에 어떤 종류의 프로바이오틱스가 어떤 기능을 하는지 알고 섭취해야 한다. 식품의약품안전처가 건강기능식품에 사용할 수 있는 프로바이오틱스 균주로 인정하는 것은 크게 5가지로 구분되고, 그 종류는 19가지에 달한다. 이를 다 알기 어렵다면 공신력 있는 유산균 전문기업의 인정을 받은 프리미엄 프로바이오틱스가 혼합된 제품을 선택하는 방법도 있다.

또한, 균의 수에도 주목해야 한다. 식약처에서는 하루 1억 마리 이상 복용할 것을 권장하기 때문에 이를 준수하는 제품이 좋다. 다만, 투입균 수가 아니라 보장균 수를 확인해야 한다. 투입균 수는 말 그대로 제품을 만들 때 제품에 투여한 균의 수이며 아무리 많은 균을 투입해도 유통기한 내 장에 도달하지 못한다면 소용이 없기 때문이다. 이에 유통기한 내 품질이 유지되는 보장균 수를 확인해야 한다.

프로바이오틱스 올바른 섭취법은?

유산균은 식후 1시간후에 먹거나 음식과 함께 먹어야 좋다. 공복 상태일 때는 유산균이 위산에 의해 제대로 활동하지 못하기 때문이다. 유산균의 효과를 높이려면 유산균이 죽지 않고 잘 사는 환경을 만드는 것도 중요하다. 과일, 채소, 잡곡류는 유산균의 증식을 돕는다. 인스턴트 식품, 기름진 음식, 카페인, 탄산음료 등은 유산균의 작용을 방해하므로 함께 먹지 않는 게 좋다. 어떤 유산균이든 효과를 보려면 한 달 이상 꾸준히 먹어야 한다.

유산균 수는 얼마나 먹는 게 적정량일까?

유산균의 수도 중요하다.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 권장하는 1일 섭취균은 1캡슐당 최대 100억 마리다. 균의 함량 역시 효과에 영향을 주기 때문에 권장량 수준의 제품을 선택하는 게 좋다. 다만 권장량 이상 섭취하는 것에 대해서는 학계에서도 논란이 있다. 따라서 섭취량에 따른 본인 몸 상태 등을 살펴보고 조절한다. 유산균이 장에 잘 도달하고 정착하기 위해서 코팅된 제품을 먹는 것도 방법이다.

다른 약과 함께 먹어도 문제없을까?

항생제는 우리 몸에 침입한 세균의 감염을 치료하는 약이다. 폐렴 등 감염 증상이 심할 때 주로 처방된다. 유산균은 우리 몸에 들어가서 설사·변비 완화 등 건강에 좋은 효과를 준다. 그러나 유산균도 균의 일종이기 때문에 항생제와 함께 먹으면 안 된다. 항생제가 유산균을 죽이고, 유산균이 항생제의 약효를 감소시킨다. 유산균을 복용하고 싶다면 항생제 치료가 다 끝난 뒤나, 2시간 이상 지나 항생제가 완전히 흡수된 후에 먹는다.

유산균 섭취 주의해야 하는 사람은?

유산균은 특정 질환을 앓고 있는 사람에겐 독이 될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암 환자나 면역억제제 복용자, 임산부 등 면역력이 떨어진 사람에게는 유산균도 일반 세균처럼 작용해 감염을 일으킬 위험이 있다. 크론병 및 장누수증후군 환자도 혈관 속으로 세균이 들어가 패혈증이 생길 수 있으니 주치의와 의논해 복용을 결정해야 한다. 항생제 복용 중엔 항생제로 인해 유산균이 제 기능을 못 할 수 있으므로 시간 간격을 두고 먹는 게 좋다.

관련된 상품
Garden of Life
제품코드: GL2037
₩47,900
Sale
Garden of Life Dr. Formulated Probiotics Prostate Daily Care 40 Billion CFU 60 Vcaps 500억 프로바이오틱스, 비타민D3, 유기농 크랜베리가 남성의 전립선 건강을 책임집니다. (상온보관 가능)
Nova Probiotics
제품코드: NVP0444
₩89,000
NOVA Probiotics Xtreme Care 165 Billion - 30 Vegetable capsules 장내 미생물 균형을 개선하고 건강한 내장 기능과 소화 기능 지원, 건강한 체중 감소와 피부 질환에 도움이 됩니다.
Related articles

Settings

Click for more products.
검색어 해당 제품이 없습니다.

Menu

Create a free account to save loved items.

로그인

Create a free account to use wishlists.

로그인